스무살의 프로! / 창의를 최대한 존중하는 전문직업인 양성 / 지식산업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신지식인 양성 / 사회에 헌신하고 이웃에 봉사하는 성실한 인간 양성 / 지역사회와 동참하는 민주시민 양성 / 국제화에 발 맞추어 나갈 수 있는 진취적인 세계인 양성


신문/방송

게시번호 : 820
게시물제목
한국영상대학교, 거점형 웹툰창작체험관 5년 연속 선정
작성자 김만규 작성일 2019. 5. 9 오전 11:12:05 조회수  514
첨부파일
  • 한국영상대학교, 거점형 웹툰창작체험관 5년 연속 선정 JPG파일 BPST3522.jpg

  •           

    한국영상대학교, 거점형 웹툰창작체험관 5년 연속 선정



     

    한국영상대학교(총장 유재원)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지원하는 웹툰창작체험관 운영 기관으로 5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.

     

    웹툰의 창작과 소비문화 확산을 목적으로 추진되는 이 사업은 웹툰창작자 양성을 중심으로 하는 거점형과 웹툰진로/직업체험을 중심으로 한 지역형으로 구분된다. 거점형은 만화 관련 학과가 개설된 주요 대학 및 지역 문화콘텐츠 진흥 기관이 참여하고 지역형은 도서관이나 사회복지관 등 비영리단체가 참여한다.

     

    한국영상대는 2015년 세종 지역 거점형 운영기관으로 선정된 후 웹툰 창작 인재 양성을 위한 신티크 실습실, 웹툰 작품을 제작하는 스튜디오, 웹툰 교육과정 개발 및 산업 연구에 집중하는 연구소, 창작 인재 배출을 위한 웹툰 관련 기업 협의회 등을 개설해 운영해 왔다.

     

    올해는 오는 524‘24시간 만화의 날행사를 시작으로 중고생을 대상으로 한 웹툰진로/직업체험 교육,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드로잉스킬업 교육/ 웹투니스타 초청 레슨, 예비작가를 대상으로 한 웹툰데뷔반 멘토링 과정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.

     

    사업책임자인 만화콘텐츠과 박석환 교수는 정부와 관련 기관의 지속적인 지원으로 한국영상대 웹툰창작체험관이 최신 창작 트렌드와 산업 현장의 요구를 반영한 교육과정과 환경을 구축할 수 있었다면서 세종 지역 출신 웹툰작가 배출과 창작 및 산업 후속 세대 양성에 매진하겠다고 했다.

     

    <사진. 한국영상대 웹툰창작체험관에서 작품에 대해 논의하고 있는 실습생들>

     


    다음글 이전글 확인
    이전글 한국영상대학교 기획/제작 다큐멘터리 ‘청년 아시아 전통문화를 만나다’ 내셔널지오그래픽코리아 등 방영
    다음글 한국영상대학교, '전문대학LINC+ 육성사업' 산학협력 고도화형 2단계 진입 대학 선정